상주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중국의춘시의 중학생들이 매년 상주에 있는 중학생들과 홈스테이를 통한 교류를 해오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상주중학교학생들을 중심으로 홈스테이교류를 진행하였는데요.

승곡마을을 방문하여 떡메치기 체험과 피자만들기 체험을 진행하였습니다.

누가 중국학생이고, 누가 한국학생인지 구별이 잘 안갈 정도로 닮은 두나라 학생들이었는데,

세계화의 중심에 서 있는 동북아시아 두 나라의 미래를 책임질 청소년들의 우애가 깊어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래 봅니다.

 

한중 교류 중학생 홈스테이팀 체험프로그램진행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