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가 시작되어서 추적추적 내리는 빗물이 마음을 센치하게도 하지만,

시설을 관리하는 입장에서는 습기관리에 신경이 많이 쓰입니다.

오전에 출근을 했는데,  빗줄기가 잦아진 마을 풍경이 깨끗한 느낌으로 다가와

몇 컷 찍어 봅디다.

비오는 승곡마을 전경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