춥습니다.

아침에 입김이나고, 밤에는 바닥의 냉기가

뼛속까지 파고드는 듯 합니다.

그러다가 연산홍이 후두둑 떨어져 눈처럼 쌓인 날.

추위는 시원함을 느낄 수 있게 되었고,

따뜻함은 더위로 변하였습니다.

후두둑 떨어진 연산홍 위로 봄은 떠나는 듯 합니다.

다떨어져 너덜너덜해지 꽃잎처럼.

계절의 봄은 겨울과 여름에 치이고 꺾여 너덜너덜해 졌습니다.

SAMSUNG

 

급하게 가는 봄 꽃잎위에 머물러.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